한세소식
한세실업 최근 소식을 안내해 드립니다.
한세실업, 제35회 ‘섬유의 날’ 기념식서 임직원 2명 유공자 수상
홀딩스 / 2021-12-03 / 544 read

 

한세실업, 35섬유의 날기념식서 임직원 2명 유공자 수상

- 한세실업 곽은경 부장과 박성열 이사, 수출 부문서 각각 산업부 장관상ㆍ섬산련 회장상 수상

- 곽은경 부장 의류섬유업계 종사자 대표해 의미 있는 상앞으로도 글로벌 패션시장 선도해 갈 것

 

 

 

?

[곽은경 한세실업 부장 / 사진제공=한세실업]

 

글로벌 의류수출전문기업 한세실업(대표 김익환, 조희선)이 지난 11일 섬유센터에서 진행된 제35섬유의 날기념 행사에서 임직원 2명이 섬유ㆍ패션 산업 공로자로 인정받아 정부 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수상자는 한세실업 곽은경 부장과 박성열 이사다. 곽은경 부장은 수출품목에 마스크, 방호복 등의 카테고리를 확장해 코로나19 상황을 타개하고 최고의 매출 성장률을 기록해 수출 부문 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박성열 이사는 스마트 팩토리를 활용한 생산 활동의 혁신과 새로운 시장 개척 및 생산시설 증설 등 섬유 수출 확대를 이끈 공로를 인정받아 수출 부문 한국섬유산업연합회 회장상을 수상했다.

 

섬유의 날행사는 한국섬유산업연합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며 매년 11 11섬유의 날에 열린다. 이번 행사에는 문승욱 산업부 장관, 이상운 한국섬유산업연합회 회장을 비롯해 섬유패션단체장 및 수상자 등 약 300명이 참석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규모를 축소해 진행됐으며, 한국섬유산업연합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곽은경 부장은 전국 의류섬유업계 종사자들을 대표해 의미 있는 상을 받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한세실업이 글로벌 패션을 선도하는 의류 수출 기업인만큼, 책임감을 가지고 의류 산업 성장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성열 이사는가파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한세실업이 글로벌 패션 기업으로서 자리를 공고히 할 수 있었던 이유는 탄탄한 기술력과 많은 직원들의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더욱 발전해가는 모습을 보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한세실업은 세계 유명 의류 브랜드들의 전략적 파트너로서 ODM(Original Design Manufacturing, 제조자 개발생산) 방식으로 의류를 제조 및 수출하는 대한민국 대표 글로벌 패션 기업이다. 미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니카라과, 아이티 등 전세계 8개국에서 20개 법인 및 5개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해외 생산기지 및 협력업체까지 포함해 전세계 5만여명이 근무하고 있다.